굿뉴스데일리
월간 기쁜소식책과 신앙
화목제물이신 예수님을 만나게 해준 책 <화목제>내가 사랑하는 책
정영일 (기쁜소식목포교회)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5.03.0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결혼한 후 몹시 고통스런 마음으로 살다가 주님의 은혜로 구원받은 지 20년이 되었다. 구원받고 진리의 말씀이 놀라워 신앙 서적을 여러 권 읽었는데, 어려운 일이 있을 때마다 책에서 읽었던 구절들이 내 마음에 힘을 주었다. 그런데 시간이 지나면서 이상하게 내 마음이 약해져 갔다. 사람들 앞에 서면 말이 제대로 나오지 않았다. 버벅거리는 내 모습이 싫어 강해지려고 기도도 하고, 성경도 읽고, 강한 사람들을 따라 해보기도 했지만 복음을 전할 수도 없는 사람으로 추락해버렸다.
 최근에는 아이들 문제로 어려웠다. 연약한 아이들의 모습이 내 모습이라고 생각하니 부끄럽고 죄인이 된 듯했다. 그러던 어느 날, 우리 교회 사모님이 박옥수 목사님이 쓰신 ‘화목제’를 읽어보라고 권하셨다. 어려움을 해결할 다른 길이 없어서 ‘화목제’를 읽기 시작했다.
책을 한 번 읽고 두 번 읽는데 하나님이 은혜를 베풀어주셨다. 연약함 속에 빠져 있는 ‘나’와 화목제물로 오신 ‘예수님’이 보였다. “우리의 허물과 실수가 드러나면 하나님 앞에 담대히 나아가지 못하도록 사탄이 우리를 속였다”는 부분을 읽으면서 왜 내가 한없이 약한 마음으로 살아야 했는지 정확히 알게 되었다.
 하나님은 예수님만을 흡족히 받으신다. 예수님은 우리가 하나님 앞에 온전히 거룩한 모습으로 설 수 있게 하시려고 자신을 드리셨다. 화목제물로 말이다. ‘화목제’를 읽으며 예수님을 만났다. 예수님의 희생을 두고 잘하려고 했던 내가 얼마나 미련하고 어리석은지…. 하나님의 사랑이 감사하다. 나를 하나님께로 이끈 ‘화목제’를 가까이 두고 하나님의 마음을 더 깊이 알고 싶다.

   
 


< 저작권자 © 굿뉴스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정영일 (기쁜소식목포교회)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포토뉴스
최근인기기사
1
[서울] 2018 굿뉴스코 페스티벌, "우리가 받은 사랑을 전합니다."
2
[푸에르토리코] 작은 섬나라에 퍼지는 큰 기쁨의 소식
3
[창원] 굿뉴스코 페스티벌을 아름답게 빛내준 또다른 이들
4
[필리핀] 세부에서 가진 마약 관련 실무자 및 마약자수자모임
5
[르완다] 땅끝까지 이르러 내 증인이 되리라
6
[울산] 빛나는 별들의 축제, 굿뉴스코 페스티벌은 행복을 가득 싣고!!
7
[아르헨티나] 한여름 더위보다 더 뜨거웠던 아르헨티나 영어&댄스캠프
8
[필리핀] 2018 필리핀 타굼 월드캠프 출범식과 마약 재소자 교육
9
[인도] 새로운 하나님의 세계를 향하여
10
[대구] 하나되어 마음을 울리자 '2018 굿뉴스코 페스티벌'
신문사소개기사제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서초구 남부순환로 342길 100-15   |  대표전화 : 070-7538-5104  |  팩스 : 02-574-0275
편집인·발행인 : 이종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용언
Copyright © 2012 굿뉴스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oodnews.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