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뉴스데일리
해외소식북미
[미국] 1000명에게 전해진 하나님의 마음그라시아스합창단의 10번째 부활절 콘서트
조항주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3.1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베라카 침례교회 
   
공연 전 기도 중인 합창단원들 
   
베라카 교회의 모습 

이날 11일(일) 그라시아스합창단은 베라카 침례교회와 씨씨피 교회를 방문해 총 3회 공연을 했다.

   
십자가를 지고가시는 예수님 
   
공연을 즐기는 관객 
   
콘서트중 예수님과 연기자 드렐형제 
   
콘서트 중 소프라노 최혜미 
   
그라시아스 오케스트라 
   
예수님과 베드로 

3회 공연을 통해 총 1000명이 넘는 관객들에게 하나님의 마음이 담긴 공연을 보여줄 수 있었다.

   
서서 관람하는 관객들 
   
감동받은 관객 

아침 일찍 베라카 침례교회에서 열린 부활절 칸타타에 너무 많은 사람들이 찾아 객석이 꽉 차 공연장 밖에 서서 관람하는 관객이 있을 정도였다.

   
기립박수를 치는 관객들 
   
기립박수를 치는 관객들 

이날 관객들은 예수님께서 채찍을 맞는 장면에서는 고개를 들 수 없어 할 정도로 공연에 집중했다.

   
말씀을 전하는 박방원 목사 
   
말씀을 듣는 관객 
   
말씀을 듣는 관객 
   
말씀을 듣는 관객 

이날 콘서트는 정말 성공적이었으며, 박방원 목사의 말씀이 이어지며 사람들 마음에 감동을 더했다.

   
씨씨피 교회 성도들 
   
씨씨피 교회 성도들 
   
씨씨피 교회 성도들 

합창단이 두 번째로 방문한 씨씨피 교회는 작년에도 부활절 콘서트를 한 경험이 있는 브라질 이민자들로 이뤄진 교회이다.

   
씨씨피 교회에서 공연을 관람하는 관객들 
   
씨씨피 교회에서 공연을 관람하는 관객들 

이날 씨씨피 교회에서는 브라질에서 시무하는 김범섭 목사가 말씀을 전했다.

   
김범섭 목사 

예수님께서 우리 죄를 다 씻어주셨다는 사실을 들은 관객들은 감격해했다.

   
조셉 주스 

“정말 행복합니다. 합창단의 공연이 너무 좋았고, 예수님을 예전부터 믿었는데 오늘 예수님을 뵐 수 있어서 좋았고, 메시지가 제 마음을 감동을 주었습니다.” (조셉 주스)

   
말라리 장피라 목사 
   
박방원 목사(좌)와 장피라 목사(우) 

“오늘 공연은 너무너무 좋았습니다. 의상, 노래, 메시지 전부 좋았습니다. 제 아내는 눈물을 흘렸습니다. 시각적으로도 청각적으로도 완벽한 공연이었습니다. 예수님께서 십자가에 매달리시는 장면이 하이라이트였습니다. 마치 예루살렘에 있는 느낌이었습니다.” (말라리 장피라)

   
센시 어거스틴 

“오늘 콘서트 정말 좋았습니다. 제 마음을 감동시켰고 너무 집중해서 관람했습니다. 예수님의 사랑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예수님만큼 저희를 사랑하시는 분은 없을 것입니다. 메시지도 어마어마했습니다, 간단했지만 파워풀했습니다. 우리는 죄를 지었습니다. 그러나 우리는 씻어졌습니다.” (센시 어거스틴)  

부활절 콘서트 투어를 통해 많은 사람들에게 복음을 전할 수 있는 길을 열어주신 하나님. 감사와 경배를 드린다. 

글 | 조항주 
사진 | 김진욱 


< 저작권자 © 굿뉴스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조항주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포토뉴스
최근인기기사
1
[에티오피아] 종의 믿음을 쫓아 얻은 하나님의 역사와 간증
2
[볼리비아] IYF 마인드 교육이 볼리비아 나라 전부를 얻을 것입니다.
3
[천안] 2018년 세상을 움직이는 주일학교 교사 워크숍
4
[말라위]우리도 변할 수 있을까요?
5
[멕시코] 2차 쿠바 전도여행
6
[볼리비아] 멈추지 않는 세계 최고의 마인드 강연 볼리비아
7
[코스타리카] IYF와 함께 세계로 뻗어나가는 코스타리카
8
[우간다] 하나님이 열어주신 길을 따라 걷는 행복의 발자취
9
요단강에서 씻는 것이 어려운가?
10
2018년 6월호 표지
신문사소개기사제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서초구 남부순환로 342길 100-15   |  대표전화 : 070-7538-5104  |  팩스 : 02-574-0275
편집인·발행인 : 이종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용언
Copyright © 2012 굿뉴스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oodnews.or.kr